2018
시놀로지, 최고 속도의 디스크스테이션 DS1618+ 출시
성장 중소기업 겨냥…높은 처리 성능으로 경쟁력 제고
시놀로지(Synology, www.synology.com)가 최근 인텔 아톰 프로세서 C3538을 탑재한 6베이 NAS 모델인 디스크스테이션 DS1618+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IT 전문가들과 중소기업들을 위해 설계된 DS1618+는 우수한 성능으로 파일 처리, 애플리케이션 호스팅, 데이터 백업, 실시간 협업에 적합한 기능을 제공하는 올인원 솔루션이다. 시놀로지  
비즈니스 · PR  |  PR


DS1618+는 인텔 아톰 쿼드코어 프로세서 C35384GB DDR4 ECC SODIMM으로 구동되며, ECC SODIMM에서 최대 32GB까지 확장이 가능하다. 두 대의 DX517 확장 유닛에 연결하면 스토리지 용량을 최대 192TB까지 업그레이드할 수 있어, 빠르게 성장하는 기업들이 비즈니스 규모에 맞게 확장할 수 있는 데이터 스토리지 솔루션을 제공한다.

DS1618+는 시놀로지의 M2D17 PCIe 어댑터 카드를 통해 듀얼 M.2 SATA SSD를 장착할 수 있으며, SSD 캐시를 활용해 최대 처리량을 높이고 I/O 대기시간을 줄일 수 있다. 또한 PCIe 슬롯을 통해 네트워크 인터페이스를 설치하면, DS1618+는 최대 두 개의 10GbE 포트를 지원하여 읽기속도 1551MBps 및 쓰기속도 586MBps에 달하는 최대 처리량을 제공할 수 있다.

시놀로지의 CEO인 데렌 루는 현재 기업들은 혁신을 촉진하기 위한 데이터 생성, 처리, 사용 속도를 바탕으로 경쟁한다시놀로지는 인텔의 기술을 통합해 모든 중소기업들이 경쟁력을 제고할 수 있도록 하는 솔루션을 제공한다. 기업들은 그간 달성하지 못했던 처리 능력을 확보해 경쟁 우위를 점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인텔의 커넥티드 홈 사업부 부사장 겸 총괄인 댄 아르투시는 중소기업들에게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디지털 콘텐츠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강력하고 안전하며 확장 가능한 솔루션이 필요하다시놀로지와 인텔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새로운 디스크스테이션 NAS 제품은 인텔 아톰 프로세서 C 시리즈를 기반으로 하며, 기업들이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데이터를 신속하게 저장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성능과 구성 가능한 고속 I/O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DS1618+는 향상된 직관적인 NAS 전용 운영체제인 디스크스테이션 매니저(DiskStation Manager, DSM)에서 가동된다. DSM은 데이터 보안 및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양질의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한다.

한편 시놀로지는 10회 테크타깃 우수 품질상 설문조사에서 미드레인지급 NAS 중 최고로 선정된 바 있으며, ‘PC 매거진 독자들의 선택을 받은 제품7년 연속 선정되는 등 수많은 매체로부터 극찬을 받았다.

DS1618+와 함께 구매 가능한 시놀로지의 연장 보증 부가 서비스(EW201)는 전세계 일부 지역에 한해 제공되며, 하드웨어 보증 기간을 최대 5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DS1618+와 연장 보증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시놀로지 홈페이지에서 찾아볼 수 있다. 인텔 아톰은 인텔 본사나 미국 또는 기타 국가에 사업장을 두고 있는 인텔 자회사의 상표다.

 

월간 프린팅 코리아 2018년 6월호 통권 192호    

 
 

  프린팅코리아 2018년 6월호  









  오늘의 인기검색어
1. 2017
2. print
3. 한국
4. 인쇄
5. 박람회
뉴스·행사 기획·이슈 인터뷰·탐방 비즈니스·PR 학술·연재 글로벌트렌드 라이프 종료 시리즈물
정책/단체뉴스
업계뉴스
핫뉴스
행사
스페셜리포트
포커스
테마기획
분석
인터뷰
탐방
비즈니스인사이드
PR페이지
줌인
학술논문
세미나
전시회
오피니언
프린팅월드
월드뉴스
레저/건강
문화
생활속의 인쇄
세계의 인쇄인
이정식의 세계기행
21세기 키워드
역사속으로
등록번호 : 라00129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15길 12, 5층(서교동, 인쇄문화회관)
Tel : 02)335-5881 / Fax : 02)338-9801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임남숙
월간 프린팅코리아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Home Top
Copyright ⓒ http://www.printingkorea.or.kr. All rights reserve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