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고모리, 정국전 인쇄기 모델 Lithrone G37로 통일
외관 변경 및 사양 업그레이드
고모리코퍼레이션은 최근 신기술이 추가된 리스론 G37 모델을 새롭게 선보임과 동시에 종래 정국전 모델 리스론 A37(LA-37)을 리스론 G37(GL-37)로 통합한다고 밝혔다.   
뉴스 · 행사  |  업계뉴스


고모리 정국전 인쇄기 라인은 크게 A37G37로 나뉘어져 있었다. A372013년 처음으로 우리나라에 도입된 이래 저렴한 도입비용에 고모리 특유의 고품질 인쇄가 가능하다는 점을 높게 평가받아 처음 인쇄에 진입하는 업체 및 대국전 인쇄기의 서브 기계로서 짧은 시간 내에 판매 대수가 늘어났다. 이후 A37 모델의 개선에 대한 요구가 커지자 전자동 판교환장치 등 좀 더 진화된 G37 모델을 선보였고, 2015년 한국 시장에 첫 도입 이후 상업인쇄 시장을 이끄는 주력 모델로 활약해 왔다.

고모리는 국전인쇄 시장을 대국전 모델 GL-40, 정국전 모델 GL-37, LA-37 등 세 가지 모델로 고객의 주력 인쇄물 및 공장환경 등에 맞추어 최적의 인쇄기를 제안해 왔다.

2018년부터는 새로운 외형의 리스론 GL-37 모델을 확인할 수 있다. 금번 모델 변경에는 기계외관뿐만 아니라 정국전 기계도 6도 이상의 다색화, 종이두께 0.8까지 대응가능, 인라인 코터유닛 및 UV 건조장치 등이 채용 가능하다. 그밖에 분광식 색조관리장치 PDC-SX, 대형모니터 KID, 인쇄품질검사장치 PQA-S 등의 옵션도 선택할 수 있다.

최고 인쇄속도는 시간당 15000, 최대 종이사이즈는 640×940, 최대 인쇄사이즈는 620×930.

 

월간 프린팅 코리아 2018년 5월호 통권 191호    

 
 

  프린팅코리아 2018년 5월호  









  오늘의 인기검색어
1. 인쇄
2. HP
3. 디지털
4. 라벨
5.
뉴스·행사 기획·이슈 인터뷰·탐방 비즈니스·PR 학술·연재 글로벌트렌드 라이프 종료 시리즈물
정책/단체뉴스
업계뉴스
핫뉴스
행사
스페셜리포트
포커스
테마기획
분석
인터뷰
탐방
비즈니스인사이드
PR페이지
줌인
학술논문
세미나
전시회
오피니언
프린팅월드
월드뉴스
레저/건강
문화
생활속의 인쇄
세계의 인쇄인
이정식의 세계기행
21세기 키워드
역사속으로
등록번호 : 라00129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15길 12, 5층(서교동, 인쇄문화회관)
Tel : 02)335-5881 / Fax : 02)338-9801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임남숙
월간 프린팅코리아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Home Top
Copyright ⓒ http://www.printingkorea.or.kr. All rights reserve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