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고모리, 정국전 인쇄기 모델 Lithrone G37로 통일
외관 변경 및 사양 업그레이드
고모리코퍼레이션은 최근 신기술이 추가된 리스론 G37 모델을 새롭게 선보임과 동시에 종래 정국전 모델 리스론 A37(LA-37)을 리스론 G37(GL-37)로 통합한다고 밝혔다.   
뉴스 · 행사  |  업계뉴스


고모리 정국전 인쇄기 라인은 크게 A37G37로 나뉘어져 있었다. A372013년 처음으로 우리나라에 도입된 이래 저렴한 도입비용에 고모리 특유의 고품질 인쇄가 가능하다는 점을 높게 평가받아 처음 인쇄에 진입하는 업체 및 대국전 인쇄기의 서브 기계로서 짧은 시간 내에 판매 대수가 늘어났다. 이후 A37 모델의 개선에 대한 요구가 커지자 전자동 판교환장치 등 좀 더 진화된 G37 모델을 선보였고, 2015년 한국 시장에 첫 도입 이후 상업인쇄 시장을 이끄는 주력 모델로 활약해 왔다.

고모리는 국전인쇄 시장을 대국전 모델 GL-40, 정국전 모델 GL-37, LA-37 등 세 가지 모델로 고객의 주력 인쇄물 및 공장환경 등에 맞추어 최적의 인쇄기를 제안해 왔다.

2018년부터는 새로운 외형의 리스론 GL-37 모델을 확인할 수 있다. 금번 모델 변경에는 기계외관뿐만 아니라 정국전 기계도 6도 이상의 다색화, 종이두께 0.8까지 대응가능, 인라인 코터유닛 및 UV 건조장치 등이 채용 가능하다. 그밖에 분광식 색조관리장치 PDC-SX, 대형모니터 KID, 인쇄품질검사장치 PQA-S 등의 옵션도 선택할 수 있다.

최고 인쇄속도는 시간당 15000, 최대 종이사이즈는 640×940, 최대 인쇄사이즈는 620×930.

 

월간 프린팅 코리아 2018년 5월호 통권 191호    

 
 

  프린팅코리아 2018년 7월호  









  오늘의 인기검색어
1. 2017
2. 인쇄
3. print
4. 한국
5. 인쇄기
뉴스·행사 기획·이슈 인터뷰·탐방 비즈니스·PR 학술·연재 글로벌트렌드 라이프 종료 시리즈물
정책/단체뉴스
업계뉴스
핫뉴스
행사
스페셜리포트
포커스
테마기획
분석
인터뷰
탐방
비즈니스인사이드
PR페이지
줌인
학술논문
세미나
전시회
오피니언
프린팅월드
월드뉴스
레저/건강
문화
생활속의 인쇄
세계의 인쇄인
이정식의 세계기행
21세기 키워드
역사속으로
등록번호 : 라00129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15길 12, 5층(서교동, 인쇄문화회관)
Tel : 02)335-5881 / Fax : 02)338-9801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임남숙
월간 프린팅코리아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Home Top
Copyright ⓒ http://www.printingkorea.or.kr. All rights reserved.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