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한국인쇄학회, 2017년도 추계학술발표회 개최
초청강연·산업체 기술보고 진행
한국인쇄학회(회장 오성상)는 지난 11월 17일 오후 1시부터 호텔PJ 4층 카라디움홀에서 2017년도 추계학술논문발표회를 개최했다. 이번 학술대회는 양종헌 신구대학교 교수의 사회로 초청강연, 산업체 기술보고 등으로 진행됐다. 임남숙 기자  
뉴스 · 행사  |  행사

 

 

오성상 회장은 인사말에서 바쁜 가운데 참석해 준 학회원들과 국군인쇄창 박진학 창장에게 감사드린다. 오늘 추계학술발표회는 초청강연, 산업체 기술보고 등으로 진행되는데, 좋은 강연들이 발표되는 만큼 개인과 회사의 성장에 많은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014 (2).gif

이어진 초청강연은 양종헌 신구대학교 교수의 사회로 백원근 책과사회연구소 대표가 한국 출판 산업의 현황과 과제’, 서유신 풀린키 팀장이 ‘PDF 2.0 소개’, 정태환 이노플레이트 이사가 친환경 인쇄판재 솔루션’, 장영엽 미디어머신 대표가 포장 인쇄의 관리에 대해, 산업체 기술보고는 하영백 박사(프린피아)저알코올 및 무알코올 습수액의 사용에 따른 인쇄품질에 대해 발표했다.

 

014 (3).gif

 

백원근 대표 출판 콘텐츠의 경쟁력 강화 중요

백원근 책과사회연구소 대표는 출판 산업 이슈 및 과제에 대해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 개발, 출판사 공급률 조정 논의, 판면권의 법제화, 도서정가제 개정 등에 대해 다양한 논의가 진행되고 있다. 특히 출판산업의 성장을 위해서는 출판 콘텐츠의 경쟁력 강화가 중요하다. 1인 출판사를 필두로 출판사들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학습참고서 등 교육출판(생존형 콘텐츠)을 제외한 출판시장 축소는 계속되고 있다. 결국 특성화, 전문화라는 전략적 포지셔닝과 대체 불가능한차별화된 콘텐츠 생산력을 갖추는 것이 지속 가능한 출판 활동의 핵심 과제가 될 것이다. 특히 단행본 출판에서는 규모의 경제에 의한 마케팅 능력 못지않게, 차별화가 가능한 독자적인 콘텐츠 기업(종이책 및 디지털 콘텐츠 사업, 콘텐츠 유관 사업 등)으로의 변신이 중요하다. 그것은 한국 출판산업 전체의 도약과 성장을 위한 길이기도 하다. 출판 기업들의 자구 노력과 함께 이를 활성화하는 지원정책(국내외 사례 발굴 소개, 교육, 컨설팅, 융자, 특성화 우수 콘텐츠 선정제도 등)이 함께 모색될 필요가 있으며, 특히 소규모 출판사들의 수익모델 정립을 위한 적극적인 관심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014 (4).gif

 

서유신 팀장 “PDF 2.0, 개발자에게 많은 이점 제공

서유신 풀린키 팀장은 PDF 2.0에 대해 “2008년부터 9년간 ISO TC171 SC2 WG8에 의해 개발된 첫 번째 PDF사양으로 어도비에서 독점적으로 가지고 있던 기능 표준화를 진행했다. conforming reader는 더 이상 사용되지 않으며, 대신 인터랙티브 PDF 프로세서, PDF 리더, PDF 라이터를 사용할 수 있도록 조건부로 정의됐다. PDF 2.0은 잘못된 기호 및 수식, 타이핑 오류가 수정됐으며, 레퍼런스 등 참조문헌 갱신 및 변경, 표의 기능 등이 향상됐다라며 “PDF 2.0을 통한 가장 큰 변화는 매우 크다. PDF는 아주 복잡하지만 사용자가 보는 관점에서는 매우 간단하며 유연하다. 대표적으로 PDF 문서의 복잡한 부분 중 대부분인 기존 텍스트를 명확하게 수정했고, 모호성 및 외부 참조에 업데이트 문제를 해결하고, 운용성 강화 및 완화를 위한 규칙을 제공했다. 결론적으로 PDF 2.0PDF리더를 이용하는 사람들보다는 개발자에게 보다 많은 이점을 제공해 보다 좋은 PDF 환경을 구축할 수 있게 했다고 설명했다.

 

 014 (5).gif


정태환 이사 친환경 인쇄판재 솔루션 소개

이노플레이트는 최근 Low Chemistry 판재로 서멀 CTPINNO-TLP, UV CTPINNO-ULP, 무현상 서멀 CTP 판재 INNO-TPINNO-TN, 무현상 UV CTP 판재 INNO-UN을 개발했다. 정태환 이사는 이노플레이트가 최근 개발한 친환경 인쇄판재 솔루션에 대해 소개했다.

정태환 이사는 현재 시장에 나와 있는 Low-chem 판재 기술은 크게 2가지인데, 전용(특수) 현상기와 현상액을 사용하는 방식과 기존 현상기와 현상액을 사용하면서 현상액 및 보충액의 희석비율을 높이는 방식이 있다. 이노플레이트의 INNO-ULP90%, INNO-TLP98% 현상액 절감이 가능하다. 또한 현상액 교환 주기를 기존 2주에서 2달 이상으로 획기적으로 늘릴 수 있다는 점이다. 현상액 및 보충액을 저알칼리로 희석해 사용하기 때문에 현상기 내 부품 부식을 최소화할 수 있고, 현상기 청소도 훨씬 수월해진다. 현상 품질과 관련된 제반 요소 및 조건의 폭도 상당히 넓기 때문에 작업자의 업무 스트레스도 상당 부분 해소할 수 있다고 밝혔다.

 

 014 (6).gif


장영엽 대표 색상 넘어 ERP 통해 생산성 관리해야

장영엽 미디어머신 대표는 포장 인쇄의 관리에 대해 성장하고 있는 포장산업에서 우위를 차지하기 위해서는 잉크 관리, 기본적인 색상 관리, 별색 관리 등이 중요하며, 기업 내부의 업무 프로세스를 하나로 통합해 정보를 공유하고, 신속한 업무 처리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를 지원하는 전사적 자원 관리 시스템이 ERP인데, ERP를 통해 인적·물적 자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해 생산성을 극대화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014 (7).gif


하영백 박사 “IPA 줄이기 위해 다양한 실험 진행

하영백 박사는 저알코올 및 무알코올 습수액의 사용에 따른 인쇄품질에 대해 평판 오프셋 인쇄에서 습수는 반드시 필요하지만 축임물 중에 5% 이상의 이소프로필알코올(IPA)를 사용하고 있다. IPA는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며 환경적인 문제를 야기시킨다. 또한 화관법, 화평법 등에 의해서도 관리를 받게 된다. 이에 따라 프린피아에서는 IPA 사용을 줄이기 위해 다양한 실험을 진행했다. 저알코올 인쇄물과 무알코올 인쇄물을 상대적으로 비교해 봤을 때 CYAN 잉크를 제외한 나머지 잉크에서 상대적으로 무알코올 습수액을 사용한 인쇄물에서 낮은 농도값을 나타냈다고 밝혔다.

 

 

월간 프린팅 코리아 2017년 12월호 통권 186호    

 
 

  프린팅코리아 2018년 10월호  









  오늘의 인기검색어
1. 인쇄
2. 2017
3. 한국
4. print
5. 박람회
뉴스·행사 기획·이슈 인터뷰·탐방 비즈니스·PR 학술·연재 글로벌트렌드 라이프 종료 시리즈물
정책/단체뉴스
업계뉴스
핫뉴스
행사
스페셜리포트
포커스
테마기획
분석
인터뷰
탐방
비즈니스인사이드
PR페이지
줌인
학술논문
세미나
전시회
오피니언
프린팅월드
월드뉴스
레저/건강
문화
생활속의 인쇄
세계의 인쇄인
이정식의 세계기행
21세기 키워드
역사속으로
등록번호 : 라00129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15길 12, 5층(서교동, 인쇄문화회관)
Tel : 02)335-5881 / Fax : 02)338-9801 개인정보관리 책임자 : 임남숙
월간 프린팅코리아의 모든 콘텐츠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Home Top
Copyright ⓒ http://www.printingkorea.or.kr. All rights reserved.
Login